남양주시 영유아, GREEN으로 달린다!
– 남양주시어린이집연합회, 안 쓰는 장난감과 옷을 서로 나누며 환경을 살리는 ‘그린 그린 축제’ 개최 –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지난 13일 이석영광장과 REMEMBER 1910에서 관내 보육 교직원, 영유아 가족 등 시민들을 대상으로 단 하나뿐인 지구를 구하기 위한 「GREEN GREEN 축제」를 개최했다.

남양주시 후원, 남양주시어린이집연합회(회장 김동호)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영유아기 때부터 환경 사랑 교육 및 실천의 생활화가 중요함을 인식하고 어린이부터 학부모까지 환경 보호의 중요성을 깨달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우수 보육 프로그램 경진 대회 우수작 전시 및 에코 그린마켓 등이 진행됐다.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보육정책과 직원들도 에코 그린마켓에 셀러로 참여해 직원들의 물건과 옷 그리고 한국수자원공사 경기동북권지사의 기부 물품을 판매해 남양주시 ESG 행정 혁신에 동참했다.

우수 보육 프로그램 경진 대회는 영유아의 올바른 성장을 돕는 기존 보육 프로그램에 남양주 시민 행복 3대 혁신 중 하나인 환경 보호를 접목한 ‘일상 속 환경 보호 활동’을 주제로 공모해 우리 동네 에코 플로깅, 재활용품 장난감 만들기, 지렁이를 통한 음식물 쓰레기 감축 등의 프로그램이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또한, 각 어린이집과 남양주시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 기증한 유아용 옷과 물품, 장난감 등을 시민들에게 저렴하게 판매하는 플리 마켓이 운영됐으며, 청년창업센터 이석영신흥상회에 입점한 업체들이 환경의 소중함을 알리는 체험 등을 진행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했다.

기념식에 참석한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오늘 행사가 미래 세대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에게 환경을 위한 일상 속 작은 실천과 나눔의 가치를 경험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며 “우수 보육 프로그램을 공유하고 확산시켜 영유아들이 우리 시 환경 혁신의 원동력이 돼 깨끗한 에코피아 남양주를 조성해 나갈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주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이번 행사를 총괄한 남양주시민간어린이집연합회 이선희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외부 활동이 제한되면서 보육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이번 행사를 통해 영유아 가족과 함께할 수 있는 화합의 장을 마련하게 돼 보람차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남양주시어린이집연합회와 남양주시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 운영한 플리 마켓의 수익금은 전액 남양주시복지재단에 기부돼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