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

남양주시는 한국관광공사가 추진하는 주민주도형 관광사업체 창업 및 육성지원을 위한 ‘2022년 관광두레 사업’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관광두레’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지원하는 새로운 형태의 주민주도형 관광사업으로, 한국 전통 마을 조직 문화인 ‘두레’와 ‘관광’ 개념을 살려 주민 스스로 지역 특색을 지닌 관광사업체를 만들어 운영하도록 지원하는 시스템이다.

지원 대상은 지역 고유의 특색을 지닌 관광자원을 활용한 숙박, 식음, 여행, 체험, 기념품 등의 사업을 운영 중이거나 계획 중인 주민공동체로, 사업에 선정되면 최대 5년 동안 창업상담, 경영 실무 교육, 상품 판로개척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관광두레’ 사업에 참여하고자 하는 3인 이상으로 구성된 주민사업체는 한국관광공사 소속 관광두레 PD이자 창업 교육 전문가인 최종열 PD가 제공하는 맞춤형 사전 컨설팅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창업 경영 개선과 지역관광 홍보마케팅 사업을 강화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맞춤형 지원을 제공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상 사업체는 오는 5월까지 수시로 모집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문화관광과 관광마케팅팀(☎031-590-2063)으로 문의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