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시상식. 왼쪽 두 번째부터 국민포장을 받은 현승원 씨,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은 김명철 씨, 국민포장을 받은 강민정 씨. 사진=보건복지부

[시니어신문=주지영 기자] 28년간 지속적인 한방의료봉사로 헌신한 김명철 씨, 매월 정기적으로 후원하는 결연아동만 1502명에 달하는 현승원 씨, 20년간 총 17729시간의 봉사활동에 참여한 강민정 씨

이들은 올해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을 수상한 우리의 이웃이다. 남다른 이웃사랑과 실천으로 수상 명예를 안은 사연이 남다르다.

보건복지부, KBS,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110KBS 신관 공개홀에서 ’2021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시상식을 개최했다.

[국민훈장 동백장] 김명철(62, 청담한의원)

김명철

2001년부터 성심원·성심인애원 한센병력 어르신과 장애인을 위한 침술 봉사를 이어오고 있다.

중학교 레슬링부 후원, 청소년 대안학교 간디학교설립 후원, ‘목화장터나눔회 회장이기도 하다.

지역주민들이 교류할 수 있도록 목화장터 추진 및 운영 등 이웃과 더불어 살아가는 지역공동체 조성과 나눔문화를 실천하고 있다.

[국민포장] 현승원(36, ㈜디쉐어)

현승원

10살 때부터 용돈의 일부를 매월 정기 기부하며 자연스럽게 나눔을 실천해 왔다.

성인이 된 이후 본격적으로 기부를 시작해 사랑의 열매 한국형 기부자맞춤기부’ 6번째 회원이자 최연소 기부자로 등극했다.

소외계층 난방비 지원, 캄보디아 학교 건립 지원 등 다양한 분야의 국내외 후원으로 총 585000만 원을 기부했다. 매년 10회 이상 나눔 강연 등 재능기부와 봉사활동을 펼쳐 나눔문화 확산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국민포장] 강민정(63,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 범물2동 산울림봉사회)

강민정

적십자 제1기 봉사활동 코디네이터로서 봉사프로그램 기획·진행한다.

고려인 재외동포 한복 보내기’, 의료봉사 지원, 학용품 전달 등 다양한 해외봉사활동에도 참여했다.

태안 기름유출 사고 현장 구호, 폭설·수해 등 피해현장 구호활동을 비롯해 코로나19 ZERO’ 캠페인 등 2000년부터 약 20년간 17729시간의 헌신적인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대통령 표창] 표세철(59, 태릉지역아동센터)

표세철

1978년 첫 헌혈을 시작으로 43년간 615회 헌혈에 참여했다.

중앙혈액원 나누미헌혈봉사회에 헌혈 증서 기부하는 등 헌혈 캠페인 참여로 헌혈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있다.

1991년 만성신부전으로 투병 중이던 여고생에게 신장을 기증했다. 이식을 받은 여고생의 어머니도 다른 환자에게 신장을 기증해 릴레이 신장 기증의 시초가 되는 등 생명나눔 실천에도 남다른 귀감이 되고 있다.

[복지부장관 표창] 이병길(65)

이병길

난치성 장애를 극복하고 저소득 장애인과 독거노인을 위한 기부, 봉사활동 실천하고 있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나눔 캠페인에 매년 100~300만원씩 정기적으로 기부하는가 하면, 강원도장애인기능경진대회 참가해 8년간 수상금 전액을 기부했다.

이외에도 홍천군장애인협회 복지발전기금으로 9년간 연 200만원을 기탁했고, 홍천군장애인복지관, 종합사회복지관, 노인복지관 등 사회복지시설에 12년간 매년 쌀 2000kg 이상 기탁했다.

지역 장애인 및 독거노인, 저소득가구를 방문해 말벗이나 병원동행 등 360회 이상 생활편의지원 봉사활동을 실천했다. 사회봉사만 2300시간 이상 실천한 장본인이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